한국도자기평가원은?


  • 첫째, 작품을 소장하고 있지만 어느 정도 ‘가치’를 가지고 있는지 모르셨던 분들을 위해 ‘가치’를 평가 해드립니다.

  • 둘째, 가치를 인정 받은 작품을 거래하고 싶으신분 들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국내외 중국·영국·미국 클라이언트와 직접 계약을 체결)를 제공 합니다.

  • 셋째, 가치있는 작품들에 대한 경매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VVIP회원들을 상대로 블라인드 경매를 진행합니다.)

‘가치’있는 명작을 더 ‘가치’있게 한국도자기평가원이 시작하겠습니다.

한국도자기평가원은?

  • 첫째, 작품을 소장하고 있지만 어느 정도 ‘가치’를 가지고 있는지 모르셨던 분들을 위해 ‘가치’를 평가 해드립니다.

  • 둘째, 가치를 인정 받은 작품을 거래하고 싶으신분 들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국내외 중국·영국·미국 클라이언트와 직접 계약을 체결)를 제공 합니다.

  • 셋째, 가치있는 작품들에 대한 경매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VVIP회원들을 상대로 블라인드 경매를 진행합니다.)

‘가치’있는 명작을 더 ‘가치’있게
한국도자기평가원이 시작하겠습니다.

도자기.그림작품 구매

4월 한국도자기평가원 소식

엄홍길 목걸이 가격에 대해 네티즌들의 이목이 쏠린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의 '산을 넘는 녀석들'특집의 게스트로 엄홍길이 출연했다. 이날 김구라는 "목걸이는 산악인들 사이의 유행이냐"라고 물었고 엄홍길은 "멋으로 차는 것이 아니다. 일종의 부적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가격을 묻는 질문이 나오자 같이 출연한 작가 허지웅은 "500만원 정도 할 것 같다"고 말했고 엄홍길은 이에 대해 "그것보다 더 이상이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엄홍길이 차고 있던 목걸이는 티벳천주로 산을 오르는 셀파족이나 산악인들이 목걸이나 팔찌로 차는 것을 말한다. 이에 엄홍길은 "이 목걸이는 멋으로 차는 게 아니다. 일종의 부적이다. 24시간 차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엄홍길은 "네팔에 가면 사람들이 목걸이를 구매한다. 엄 대장이 찼으니까"라고 너스레를 떨며 "천연 원석으로 만들어졌다. 사람의 눈처럼 조각된 원석이다. 부처의 눈이라 생각하기도, 제 3세계를 보는 거라 생각하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해당 목걸이의 가격은 500만 원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이후 엄홍길 목걸이 가격에 대한 관심이 모아졌다. 엄홍길이 차고 있던 목걸이의 원석은 히말라야 천연 원석으로 '티벳 천주'라고 불린다. 티벳천주는 히말라야 문화권에서 복을 가져다주고 명성을 높여주는 등의 힘을 갖고 있는 부적으로 여겨진다. 티벳천주는 수십만원에서 수십억 원을 호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리자 2019.12.10 조회 178

문의사항을 남겨 주시면
전문 컨설턴트의 친절한 상담
받으실 수 있습니다.

상담전화
010-9526-7017

서울시 관악구 신림동 1695
dojagikorea@naver.com

온라인 판매.감정 문의하기

필수정보
문의정보(선택)